축구단소식

감바전 필승, 경우의 수는 없다!
2017.05.09

 


 

 

경우의 수는 없다. 제주유나이티드(SK 에너지 축구단, 이하 제주)가 감바 오사카(일본)를 격파하고 자력으로 ACL 16강 무대에 오른다.

 

제주는 9일 오후 7시 제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리는 2017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H조 6차전에서 감바와 격돌한다.

 

현재 제주는 2승 1무 2패 승점 7점으로 조 2위를 기록하고 있다. 이날 경기서 감바를 꺾는다면 장쑤-애들레이드전 결과와 상관없이 자력으로 16강 진출에 성공한다.

 

물론 경우의 수는 존재한다. 하지만 제주는 오로지 승리만 생각하고 있다. 조성환 감독 역시 "장쑤-애들레이드전 결과와 상관없이 승리해 반드시 자력으로 16강 진출에 성공하겠다"라고 전의를 불태웠다.

 

승리의 초대장은 이창민이다. 이창민은 ACL의 사나이다. 조별리그 5경기에 출전해 3골 1도움을 기록했다. 특히 이창민은 제주가 거둔 2승(감바, 장쑤)을 모두 견인한 결승골을 터트렸다.

 

이창민은 "K리그의 자존심을 지켜야 한다. 지난 감바전에서 대승을 거뒀다고 해서 쉬운 경기가 될 것이라고 생각하지 않는다. 자신감을 갖고 자만심은 버리고 승리를 챙취하겠다"라고 말했다.

 

수비에서는 부상 복귀 후 9라운드 베스트 11에 선정된 권한진이 기대된다. 특히 권한진은 J리그 출신으로 감바 특유의 축구스타일을 잘 파악하고 있다.

 

권한진은 "감바에는 좋은 선수가 많다. 그들의 아기자기한 축구를 펼치지 못하도록 저지하는 게 가장 중요하다. 동료들과 함께 잘 준비하겠다"라고 말했다.

목록
이름 비밀번호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