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단소식

승리에 목마른 제주, 김해시청 상대로 분위기 반전
2017.04.18

 


 

 

제주유나이티드(SK 에너지 축구단, 이하 제주)가 내셔널리그의 강자 김해시청을 상대로 FA컵 16강 진출을 노린다.

 

제주는 오는 19일 오후 7시30분 김해운동장에서 열리는 2017 KEB 하나은행 FA컵 32강전에서 김해시청과 격돌한다. 최근 리그와 ACL 포함 4경기 연속 무승(2무 2패)에 빠진 제주는 이날 승리를 통해 분위기 반전에 나선다.

 

김해시청은 현재 내셔널리그에서 5경기 연속 무패와 함께 2위를 기록하고 있다. 윤성효 감독이 지휘봉을 잡고 있으며 국가대표 출신 공격수 정성훈, AD 알코르콘 B(스페인)에서 뛰었던 지언학 등 축구팬에게도 익숙한 이름들이 대거 포진해있다.

 

사상 첫 FA컵 우승을 노리는 제주는 리그와 ACL를 병행하고 있는 만큼 적절한 로테이션 규모를 두고 고민 중이다. 실제 조성환 감독은 지난 13일 부산에서 열린 R리그 경기를 직접 관전하며 백업 자원의 경기력과 컨디션을 직접 확인하고 김해시청의 동향을 파악하며 이번 경기에 대한 준비를 철저히 하고 있다.

 

특히 경기력 향상 및 빠른 체력 회복을 위해 스포츠과학연구기업 포티움으로부터 기능성 의류를 지원받았다. 제주가 제공 받는 기능성 의류는 기존 제품보다 운동 후 근육의 회복력을 보다 빠르게 높여줘 연고지 특성상 비행편을 이용한 장거리 이동이 많은 제주 선수들에 커다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조성환 감독은 "현재 리그와 ACL 일정으로 몸과 마음이 모두 지친 상태다. 최근 경기 결과도 좋지 않아 자신감 회복이 절실하다. FA컵 분위기가 추후 일정까지 이어질 수 있다. 이에 구단에서 많은 도움을 줬다. 주어진 조건에서 최상의 선택을 통해 최고의 결과를 얻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목록
이름 비밀번호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