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단소식

제주, 강원에 1-2 아쉬운 패배
2017.04.16

 


 


제주유나이티드(SK 에너지 축구단, 이하 제주)가 안방에서 강원 FC에 아쉬운 패배를 당했다.

제주는 16일 오후 3시 제주월드컵경기장에서 강원 FC와의 KEB하나은행 K리그 클래식 2017 6라운드 홈 경기에서 1-2로 패했다. 이날 패배로 제주는 리그 3경기 연속 무승(2무 1패)을 기록했다.?

 

 


 


경기 시작과 함께 원정팀 강원의 선제골이 터졌다. 왼쪽 코너킥 찬스에서 황진성이 올려준 볼을 발렌티노스가 헤더로 마무리하며 제주의 골망을 흔들었다. 반격에 나선 제주는 전반 13분 마르셀로의 왼쪽 측면 크로스가 오른쪽 골대를 강타하며 홈팬들의 탄식을 자아냈다.

기선을 제압한 강원은 이에 만족하지 않고 활발한 공격을 펼쳤다. 전반 18분 황진성이 강력한 왼발 프리킥으로 추가골을 노렸지만 김호준 골키퍼의 선방에 가로막혔다. 제주는 전반 45분 이창민의 중거리슛이 크로스바를 때리며 진한 아쉬움을 삼켜야 했다.

강원은 후반 8분 박선주가 안현범의 역습을 저지하는 과정에서 퇴장을 당하며 수적 열세에 놓였다. 제주는 후반 9분 권용현을 빼고 부상에서 회복한 권순형을 교체 투입하며 추격의 고삐를 당겼다. 강원은 후반 11분 임찬울과 정승용을 맞바꾸며 흐트러진 전열을 가다듬었다.

제주는 후반 12분 마그노 대신 힘과 높이를 겸비한 멘디를 교체 투입하며 새로운 돌파구를 모색했다. 하지만 추가골은 강원의 몫이었다. 후반 23분 왼쪽 측면 프리킥 찬스에서 안지호가 강력한 헤더로 추가골 사냥에 성공했다. 제주는 후반 추가시간 마르셀로의 환상적인 만회골이 터졌지만 시간은 더 이상 기다려주지 않았다.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목록
이름 비밀번호
등록